추모갤러리

사랑하는 아이에게 하고 싶은 말을 전해주세요.

추모갤러리

<뽀미>

게시판 상세보기
작성일 2021-07-23 14:49:58 조회수 151
2021년 7월 14일, <뽀미>가 별이 되어 스타티스에 왔습니다.

11년이라는 시간을 함께하며 보호자님들과 행복한 추억을 많이 쌓았을 '뽀미'.
갑자기 무지개 다리를 건너게 된 '뽀미'와 준비하지 못한 이별을 맞이하게 되어 마음이 아팠습니다.

'뽀미'가 있어 매일매일이 행복했다는 보호자님처럼 '뽀미' 또한 그 추억들을 안고 하늘나라에서 잘 지내고 있기를 바라며
다음 생에도 꼭 만나자는 보호자님의 바람이 이루어지길 바랍니다.





 

댓글2

  • 뽀미언니
    2021-07-23 18:05:52 댓글달기 삭제

    뽀미야 언니야 잘 지내지 ? 너무 보고싶다 언니는 너가 없는 집에서 매일 혼자 하루를 보내 그럴때마다 언니가 없을 때 혼자 있었을 너를 생각하며 얼마나 외롭고 심심했을까 생각해 어느덧 너가 떠난지 일주일이 지났고 시간이 지나 한 달이 되겠지 헛되이 시간을 보내지 않게 언니 잘 지낼게 거기서 지켜봐줘 다음생에도 꼭 언니랑 만나자 사랑해 울 애기 :-)

  • 뽀미 언니
    2021-11-03 20:54:05 댓글달기 삭제

    뽀미야 언니야 잘 지내 ? 며칠 전에 보러 가긴 했지만 보고싶네 여전히 언니한텐 너뿐이야 그러니까 오늘은 꿈에 나와줘 꿈에서라도 뛰어놀자 너의 빈자리에 무뎌지지 않게 매일 너 생각하면서 살아갈게 그렇다고 무너지지도 않을게 그러니까 하늘나라에서 언니 잘 지켜봐줘 보란듯이 잘 살아갈테니까 , 거기에서는 행복만 했음 좋겠다 아프고 힘든건 언니가 다 할게 사랑해 젤 사랑해 이제 겨울이라서 많이 추워 언니가 가져다준 옷 입고 신나게 놀고 있어 또 보러 갈게 안녕 !!!!!

이전 다음 글보기
이전글 <망고>
다음글 <대박이>